본문 바로가기
옷의 즐거움

M65 피시테일 부분부분

by macrostar 2022. 9. 23.
반응형

피시테일이 올해도 유행할 지는 모르겠다. 작년에 지나치게 많이 보였으니 지나갔겠지. 이런 옷은 어차피 스테디 아이템이 되어 있긴 한데 지난 몇 년의 유행이 지난 덕분에 매물 가격이 그나마 좀 내려간 거 같긴 하다. 그래도 여전히 예전에 고민하던 때에 비하면 많이 비싸다. 이런 걸 가지고 싶은 생각이 있다면 가능한 빨리 가져오는 게 답이긴 하다. 하지만 이게 또 빨리 사놓으면 차츰 더 마음에 드는 매물을 만나게 된다. 그러다 보면 여러 개 가지게 되는 문제가 있다... 어쨌든 찾는 사람의 수가 비슷하게 유지되어도 시간이 흐를 수록 상태 좋은 매물 수는 줄어들게 되어 있어서 아주 많이 내려갈 거 같지는 않은데 가격 동향 예측 같은 건 정말 못함.

 

이 옷에 대해 선호하는 몇 가지 디테일을 가진 제품을 오랫동안 기다려왔는데 하필 경제적으로 꽤 난망한 이런 시기에 얼마 전 보게 되어서(보통 이럴 때 나타난다) 어쩔까 하다 구입했다. 그 디테일 이야기. 후드는 이전에 구입해 놓은 게 있어서 3종 세트 완성. 이 옷은 홑겹, 내피 결합, 후드 결합으로 입을 수 있기 때문에 커버할 수 있는 계절의 폭이 꽤 넓은 편이다. 

 

참고로 M-51, M-65류의 피시테일 파카를 모즈 파카라고도 하는데 영국의 모드족들이 피시테일 파카를 많이 입었기 때문이다. 하지만 연도상으로 보면 모드족이 득세했던 때는 1960년대 중반부터 후반 정도까지. M-65는 이름은 1965년에 나왔다고 되어 있는데 1967년 정도 생산품부터 볼 수가 있다. 결국 모드족들은 M-65를 입기가 어려운 게 당시 미군 현역 복장이고 나온지 얼마 되지도 않아 외부로 풀린 것도 거의 없었기 때문이다. 결론적으로 당시 현역의 모드족들이 입던 피시테일 파카는 주로 후드가 붙어 있는 M-51이다. 혹시 M-47 같은 걸 어디서 구해 입고 다니던 사람도 있었겠지만 M-65는 어려움. 그렇다고 M-65를 모즈 파카라고 부르는 건 절대 안된다!는 건 아니지만(70년대 이후 뒤늦게 모즈룩을 동경하게 된 사람은 M-65를 입게 되었을테니까) 60년대 중후반 배경에 모드족이 나오는 영화에서 M-65를 입고 있으면 그건 좀 그렇다 정도의 이야기.

 

쉘 소재와 같은 이너 결합 고리와 옷고리. 70년대 언젠가부터 저 고리 부분이 나일론 소재로 바뀐다. 더 이전 건 단추가 다르게 생긴 것들이 있는데 단추는 위 사진의 소위 퍼티그 단추가 좋다. 사실 M-51에 붙어 있는 그 갈색 단추가 최고 좋은 데 피시테일보다는 헌팅 자켓 같은 데 더 어울릴 거 같긴 하다.

 

M-51 단추는 이거. 

 

 

알루미늄 지퍼. 이것도 70년대 들어 브라스로 바뀜. 사실 황동색을 더 좋아하긴 하는데 M65 필드 자켓을 브라스로 가지고 있으니까 이건 알루미늄이 어떨까 이런 생각을. 하지만 오래되었다는 점 말고 왜 알루미늄을 더 선호하는 지는 잘 모르겠다. M65 필드 자켓과 파카, 사틴 BDU와 헤링본 트윌 바지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시대가 살짝 안 맞긴 하지만 다 챙겨 입으면 60~70년대 미군의 기분을 살짝 느껴볼 수 있기는 하다. 무겁겠지. 실행해 볼 생각은 없다.

 

 

맨 아래 스트링 끝부분 보강. 저 덧대어진 부분이 나중에 간략화된다. 이 부분이 어디인지는 아래 사진 참고.

 

 

이 사진에서 아래 화살표 부분. 위 파카는 검색해서 찾은 거. 방이 좁아서 전체 사진을 찍기가 좀 어렵다. 위 사진을 보면 오른쪽 가슴에 이름표 붙이는 자리 즈음에 있는 네모가 없다. 그거 좀 거슬림. 그것도 70년대 들어 생겼다.

 

 

저 네모 말하는 거임.

 

 

프론트 지퍼 안쪽 하얀색 천 덧댐. 더 튼튼해 보인다.

 

 

그리고 M-65 표기. 역시 70년대 들어서 M-65라는 이름이 사라지고 ARCTIC PARKA라는 이름만 남게 된다.

 

이 안내문을 자세히 읽다 보니까 피시테일 파카 뒤 아래 부분에 버튼이 두 개 있는데 그게 중간에 결합할 수 있다. 긴 길이가 필요없는 경우 접어서 입으라고 되어 있다. 옷 중간에 스냅 버튼이 두 개 있다. 5번 항목. 아니 뭐하러, 나중에 한 번 해봐야겠다.

맨 아래 studs를 중간에 보이는 네모에 결합할 수 있다는 이야기.

 

이런 디테일을 가진 게 대략  67년부터 70년 혹은 71년 정도까지. 뭐 경제 사정은 어떻게 되겠지. 잘 지내봅시다.

반응형

댓글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