본문 바로가기
패션

노스페이스 HYKE 콜라보 이야기

by macrostar 2019. 4. 16.
반응형

노스페이스 재팬과 Hyke의 콜라보는 2018 SS에 시작되었고 가장 최근 컬렉션이 4월에 선보인 2019 FW다. 벌써 4시즌 째. 앞에는 여성복만 있다가 남성복까지 확대되었고 텐트 같은 것도 나온다. 2년 4시즌 계획이었다고 어디서 본 거 같은데 확실하진 않다. 만약 그게 맞다면 이번이 마지막이다. 좀 더 할 거 같은 분위기이긴 한데.

상의 하의 아우터의 경계, 깨끗한 옷과 지저분한 옷의 경계를 왔다갔다 하면서도 특유의 진중함이 가득한 이 컬렉션은 부분 부분 떼어놓고 보자면 기존 노스페이스 옷이 어딘가 생각나는 정도로 조금 다르게 응용하고 컬러만 다른 게 많지만 전체의 스타일링을 통해 이 컬렉션 특유의 분위기를 만들어 내고 있다.

카니예 웨스트의 컬렉션을 보면서 세상이 다 망한 후 사막화된 땅에서 살고 있는 평범한 인류의 모습이 저런게 아닐까 생각했었는데 약간 다른 뷰이긴 하지만 노페 하이크도 비슷한 느낌이 있다. 미래의 하이 패션, 일상복이란 이 비슷한 어딘가가 아닐까. 뒤집어 쓰는 편리한 옷들은 급격한 날씨 변화에 대비하고(백팩에 고어텍스 재킷을 넣고 다니는 것과 같다) 각종 기능성 섬유들은 온난화가 만들어 낸 강한 태풍이나 자외선 같은 데 맞설 수 있게 해준다. 그 와중에 TNF 로고와 고어텍스 마크는 마치 진중한 장식처럼 기능하고 거기다가 훌륭한 패션 특유의 델리킷한 폼남과 우아함을 잊지 않는다. 사실 이 부분 때문에 하이프한 게 한창 인기인 요새 괜찮을까 싶기는 하지만 이런 걸 좋아하는 사람은 언제나 어딘가에 있기 마련이다.

그리고 노스페이스의 각종 콜라보와 리이슈의 행보를 보고 있자면 최근 하이 패션의 흐름을 꿰고 있는 건 다름 아닌 노스페이스가 아닐까 하는 생각을 자주 한다. 아무튼 이 콜라보는 계속 보고 있어도 계속 재미있다.

2019 SS 영상 참고 - 임베딩을 금지해놨네(링크).

반응형

댓글0